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우(雨)중의 청량산 산책

지극히 개인적인/가족과친척들

by 태허 2010.08.13 23:24

본문

12일 비가 내리는 오후에 울 아빠와 저랑 둘이서 청량산 나들이를 갔다 왔습니다...

다행히도 비는 그리 많이 내리지 않아서 그런대로 맞을만 했습니다.

 

데크로된 산책로가 제법 운치 있습니다.

 

흠.. 낮은 산인데 있을건 다 있군요..ㅋ

 

 

정자엔 제법 많은 사람들이 있었는데..잠시 없는 틈을 타서 울 아빠도 자리를 차지하셨군요..^^

 

어디보자..뭐가 보이나..?? 사실은 아무것도 안 보입니다.. 안개 가득한 바다에 뭔가 보인다는게 이상하죠..ㅋ

 

 

 안개 가득한 이 곳에도 이 사람들은 대체 뭘 보는 걸까요..?? 혹시..망중한..??

 

차린건 빈약 하지만 아빠와 둘이서 먹고 마시기엔 충분했습니다. 행복이란 안주로 말이죠..

 

인증샷도 찍어 주시고..

 

송도 유원지 수영장입니다. 멀리 어렴풋이 인천대교가 보이긴 하는데..쩝~ 비오는날에 이정도 보이는 것도 감지덕지입니다.


'지극히 개인적인 > 가족과친척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강화도 전등사 나들이  (0) 2010.09.29
수리산 번개  (0) 2010.08.21
우(雨)중의 청량산 산책  (0) 2010.08.13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2  (0) 2010.07.20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1  (0) 2010.07.20
아버지의 농장(송도 신도시)  (0) 2010.07.12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